韓星鄭恩地採訪:《酒鬼都市女人們》當街罵戰感覺很奇特

2021-12-03     昀澤     6710

TVING原創劇《酒鬼都市女人們》近期在各種SNS上引發熱議話題,其中最火的就是鄭恩地飾演的智久和韓善花飾演的智妍逼真的吵架場面。那鄭恩地對此是怎麼看的呢?

韓星鄭恩地採訪:《酒鬼都市女人們》當街罵戰感覺很奇特

그룹 에이핑크 멤버 겸 배우 정은지(28)가 '술꾼도시여자들' 속 한선화와의 말다툼 명장면에 대해 말했다.

組合Apink成員兼演員鄭恩地(28歲)談到了在《酒鬼都市女人們》中和韓善花爭吵的場面。

정은지는 11월 29일 서울 강남구에 있는 소속사 아이에스티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마이데일리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최근 종영한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에서 강지구로 분해 열연, 인생 캐릭터를 새로 쓰며 이와 관련 이야기를 나눴다.

鄭恩地於11月29日在首爾江南區所屬經紀公司IST Entertainment的辦公樓接受了my daily的採訪。她在最近劇終的TVING原創劇《酒鬼都市女人們》中飾演姜智久,重新塑造了人生角色,她說了些與此相關的話題。

'술꾼도시여자들'은 미깡 작가의 다음 웹툰 '술꾼도시처녀들'을 원작으로, 동갑내기 세 친구 안소희(이선빈)·한지연(한선화)·강지구의 우정을 그린 총 12부작 시리즈. OTT의 강점을 살려 TV 드라마에선 볼 수 없던 새로운 소재와 세 배우의 호연이 시너지를 낸 덕분에 회차를 거듭할수록티빙의 성장을 이끌었다. 각종 SNS를 통해 입소문 열풍이 터지며 중반부를 넘어서부터는 일일 가입 기여 최고를 찍으면서 '환승 연애'를 뛰어넘어 역대 티빙 오리지널 콘텐츠 주간 유료 가입 기여 1위를 달성했다.

《酒鬼都市女人們》改編自MiGgang作家的網絡漫畫《酒鬼都市少女們》,講述了三個同齡朋友安昭熙(李善彬)、韓智妍(韓善花)、姜智久的友情,一共12集。該劇發揮了OTT的優勢,得益於電視劇中無法看到的新鮮素材和三位演員的出色演技,劇情的發展推動了TVING的成長。通過各種SNS口口相傳,從該劇後半部開始,每天都為TVING貢獻新增會員,超越》換乘戀愛》,成為TVing有史以來原創內容周付費貢獻第一的節目。

특히 작품의 화제성을 끌어올린 중심엔 정은지의 말맛을 살리는 연기력이 있었다. 극 중 한선화와 길 한복판에서 거친 쌍욕을 주고받는 말다툼장면을 실제 상황을 방불케 할 정도로 리얼하게 소화,살벌하지만또 맛깔나게 표현한 바. 역대급 명장면을 탄생시키며 네티즌들 사이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얻은 것이다.

特別是,提升作品話題性的中心就有鄭恩地發揮其語感的演技。在劇中,她逼真地演繹出和韓善花在大馬路上粗暴地互相辱罵的場景,令人仿佛置身實際情況,雖然殺氣騰騰,又很有味道。催生了史無前例的經典場面,在網民中獲得了爆發性的反應。

未完待續,請點擊「下一頁」繼續閱讀